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보기
공동주택 (아파트 단지)의 각종 설비시설물의 수명연한(대략15년)이 도래 및 초과한 장비(펌프류) 및 강관류의 배관시설물 (난방, 온수, 냉수배관 등)은 부식물 및 슬러지...자세히보기
공동주택 (아파트 단지)에 개별 열 생산시설을 설치하지 아니하고 첨단 오염방지설비가 완비된 대규모 열 생산시설(열병합발전소)에서 경제적으로 생산된 열(온수)를 대단위...자세히보기
에너지 절약을 위하여 기존의 에너지 생산시설을 개체 또는 보완하고자 하나, 기술적, 경제적 부담으로 사업을 시행하지 못하고 있을 때 ESCO기업에서 에너지 절약 효과를...자세히보기
장인정신의 혼이 살아있는 기업품격시공, 품질보증, 하자율 제로, 신속한 A/S금강그린개발㈜의 약속입니다. 2004년도 공동주택 지역난방전환 및 배관교체공사자세히보기

공지사항


공지사항

안양 평촌신도시 '녹물과의 전쟁'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5-01-09 12:53 조회2,087회 댓글0건

본문

【안양=뉴시스】이승호 기자 = 경기 안양시 평촌신도시 범계동 한 아파트에 사는 박모(43)씨는 지난달 설연휴기간 고향에 갔다가 3일 만에 돌아와서 깜짝 놀랐다. 집 화장실 수도꼭지를 돌리는 순간 붉은색 녹물이 뿜어져 나왔다. 

중략....

1기 신도시인 안양 평촌의 아파트마다 수도관에서 나오는 녹물로 골머리를 앓고 있다. 

1994년 이전에 지어져 현재는 공용배관으로 사용이 금지된 아연도 강관을 쓰고 있는 평촌신도시내 아파트만 862동 6만여 세대. 이곳은 아연도 강관이 낡아 녹이 슬면서 가정마다 녹물이 넘쳐나고 있다. 

먹는 물은 물론 이 닦는 물조차 정수기에 받아 사용할 정도다. 밤새 물을 사용하지 않다가 아침에 물을 틀면 어김없이 녹물이 쏟아진다. 

평촌신도시 내 평안동의 한 아파트는 지난해 10월 공용배관 부식으로 물이 새자, 임시방편으로 일부 구간만 교체했다. 교체 공사를 마친 뒤 기존에 사용했던 배관을 잘라 단면을 확인한 주민들은 아연실색했다.

후략

자세하내용은 링크 참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서울특별시 송파구 마천로 206 홍진빌딩 302호 Tel: 02) 409-7780~82 Fax: 02) 409-7886
COPYRIGHT(c) 2014 By KumgangGreen All RIGHTS RESERVED

관리자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